계장기술(PROCON)

업체동정 데이터센터 에너지 절감 돕는 쿨링 솔루션 소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15회 작성일 23-10-16 11:22

본문

데이터센터의 열 관리는 전체 에너지 비용 감소 위해 중요

d34563a01bcb64d7ea53f720f0bb3527_1697422914_2356.png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w ww.se.com/kr/ko/, 한국지사 대표 김경록)가 데이터센터 열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디지털 기술이 발전할수록 데이터를 저장·관리하는 데이터센터의 규모 및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있다. 데이터센터는 방대한 데이터를 24시간 안정적으로 관리 및 운영해야 하기 때문에, 수많은 IT 장비가 가동되면서 많은 열을 발생시킨다. 데이터센터는 총 사용 전력의 약 45%가 냉각에 사용될 정도로 쿨링의 중요성이 크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에너지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안정성 향상에 도움을 주는 쿨링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대형 데이터센터부터 소형 전산실까지 다양한 타입의 제품을 선보여 데이터센터에서 필요한 공조 장비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장비에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디지털 플랫폼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를 연동해 에너지 효율 관리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공랭식 프리쿨링 냉동기(Free Cooling Chiller)’는 실외 공기를 활용하는 프리쿨링 시스템을 도입해 연간 에너지 사용량을 최소화했고, 운영비용(OPEX)을 절감한다. 300~22 00kW 범위까지 수용 가능해 대형 데이터센터에 적합하다. 실외 공기를 활용하는 프리 쿨링(Free Cooling) 시스템을 도입해 간절기나 겨울철에 압축기의 기동을 최소화하고, 팬과 펌프를 활용해
(냉수 온도를 조절해) 에너지를 절감한다. 압축기 사용량을 줄여 전통적인 공랭식 냉동기를 사용한 경우보다 높은 에너지 효율을 보여준다. 전통적 공랭식 냉동기를 사용한 경우 보편적으로 전력 사용 효율성(PUE)이 평균 1.5를 넘는데 반해, 프리쿨링 냉동기를 사용할 경우 평균 PUE 1.2를 달성하는 것으로 예상할 수 있다.

d34563a01bcb64d7ea53f720f0bb3527_1697422935_577.png

또한 빌트인 타입의 쿨링 제품인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팬월(Fan Wall)은 200kW~최대500kW 범위까지 수용 가능하다. IT 전산실과 기계실을 구분하여 사용할 수 있어 보안 유지에 적합하게 디자인되어 있다. 벽 자체를 팬으로 만드는 팬월은 공기와 냉수 코일이 맞닿는 면적이 넓도록 설계해 전통적인 항온·항습기보다 효율적인 쿨링 용량을 낼 수 있다.
이 밖에도 서버 장비에 시원한 공기를 보다 효과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서버 랙(Rack) 사이에 냉각 장치를 일렬로 배치하는 인로우 쿨링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인로우 쿨링(InRow Cool ing)은 300mm의 작은 크기로 소형 전산실에 최적화됐다. 고밀도의 랙 사용이 증가함에 따라 랙과 랙 사이에서 보다 정밀하고 빠른 대응이 가능하도록 설계됐으며, 최대 57kW의 쿨링 용량을 낼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시큐어파워 사업부 최성환 본부장은 “데이터센터의 에너지 절감은 이제 가장 중요한 전략적 당면 과제가 되었다”며,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데이터센터에 적용되는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뿐만 아니라. 장비 사후 관리까지 가장 적합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유일무이한 회사이다. 앞으로도 국내 시장에 맞춰 고객사의 지속가능한 데이터센터 운영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친환경 Low GWP를 사용한 제품을 선보이며, 전 세계 탄소 배출 저감을 위한 노력에 힘쓰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코퍼레이트 나이츠가 발표한 글로벌 지속가능경영100대 기업에 12년 연속 선정됐다.
 

카테고리

카테고리
현재(2019~)

잡지리스트

잡지리스트

이달의 광고업체

이달의 광고업체